Close

Login

Close

Register

Close

Lost Password

알림
211020-홈페이지-배너1

20ㆍ30대 임플란트

20, 30대 임플란트 – 임플란트는 가장 마지막 방법인가?

‘결국 임플란트까지 해야한다?’

임플란트가 대중화 된것은 이미 오래전이고 임플란트는 보철 치료에 있어 매우 익숙한 치료가 되었습니다. 하지만 병원에 오시는 많은 분들과 상담하는 과정에서 여전히 임플란트에 대한 오해와 편견이 있는 것 같습니다.

임플란트는 가장 마지막 방법이다?

맞기도 하고 틀린말이기도 합니다. 

보철치료를 고려하는데 있어 다른 많은 요소가 있겠지만 의사의 입장에서 보면 최대한 자연치아를 지키는 방법이 가장 우선됩니다.

하지만 경우에 따라서는 임플란트가 우선 고려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결손치아가 발생한 경우입니다. 치아와 치아사이에 결손치아가 발생한경우

브릿지 등의 방법으로 하게 된다면 오히려 지지대가 되어줄 양 치아를 삭제해야하는 경우가 발생하기 때문입니다. 이는 하나의 결손부위를 위해 자연치아 두개를 부분 삭제해야하기 때문에 임플란트가 우선 고려될 수 있습니다.

20ㆍ30대에 결손치아가 발생해도 마찬가지입니다. 멀쩡한 자연치아를 깎아내어 브릿지를 하는 것은 자연치아를 오히려 훼손하게 되는 결과가 되어버립니다.

다른 경우는 잇몸이 선천적으로 약한 경우입니다. 잇몸이 선천적으로 약하여 잦은 잇몸 질환 등을 겪는 경우에는 임플란트를 통해 치료하는 것이 나을 수 있습니다. 선천적으로 잇몸이 약하면 다른 보철치료를 하더라도 단기간 내에 다시 문제가 생길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경우에는 이른 나이더라도 임플란트로 선제적 치료를 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

이런 부분은 임플란트의 적정 나이와도 연결 될 수 있는 문제이기도 합니다. 임플란트는 나이 든 사람들이 하는 것이다라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계시는데요, 최근에는 위에서 말씀드린 것처럼 치아에 문제가 심각하고 예후도 좋지 못한 경우에는 20~30대에서도 선제적인 치료를 원하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선제적 임플란트 치료의 다른 장점으로는 불가피하게 임플란트를 해야하는 상황이라면 조금이라도 젊은 시기에 하게 되면 임플란트와 뼈의 융합에 있어서도 조금 더 유리할 수 있고 그만큼 임플란트의 수명도 늘어날 수 있습니다.

 
배너1